[AG]은주원, 스케이트보드 남자 스트리트 동메달

페이지 정보

작성자대한롤러스포츠연맹 댓글 0건 조회 1,917회 작성일 18-08-30 16:16

본문

이데일리  임정우 기자 2018-08-29 19:32

 

PS18082900184.jpg
29일(현지시간)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 시티 롤러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-팔렘방 아시안게임 스케이트보드 남자 스트리트 시상식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은주원이 메달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. (사진=연합뉴스)
[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] 은주원(17·수택고)이 2018 자카르타·팔렘방 아시안게임 동메달을 획득했다.

은주원은 29일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시티의 스케이트보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케이트보드 남자 스트리트 부문 결선에서 25.4점을 받으며 3위를 차지했다.

이 종목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 아시안게임 정식 종목이 됐고 2020년 도쿄에서는 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역시 정식 종목으로 진행된다.  

스케이트보드는 파크와 스트리트 두 가지 세부 종목으로 나뉘는데 이날 은주원이 동메달을 따낸 스트리트는 계단과 난간, 레일, 경사면 등 다양한 구조물 안에서 기술을 펼친다. 또 파크는 반원통형의 무대를 왕복하며 묘기를 선보이는 종목이다.  

이날 경기에서 금메달은 31.1점을 획득한 이케 게야키(일본)에게 돌아갔다. 은메달은 30.5점을 기록한 상고에 다르마 탄중(인도네시아)이 차지했다.
 
이번 대회 이 종목에는 남녀 파크와 스트리트 등 총 4개의 금메달이 걸렸으며 우리나라는 남자부 두 종목에만 출전했다. 파크 부문에서는 한재진(14·충남중)이 4위에 올랐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